쌍용차, 티볼리 에어 베이징모터쇼 출격  
  운영자 2016-04-22
 

쌍용자동차가 오는 25일 중국 베이징에서 열리는 베이징모터쇼에 티볼리 에어를 공개하고 중국 시장에 공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18일 회사에 따르면 이번 베이징모터쇼에는 신차 티볼리 에어(현지명 XLV)가 중국 최초로 공개되고, 즉시 판매에 돌입한다. 여기에 주력 제품 코란도C(현지명 코란도)와 렉스턴W(현지명 렉스턴) 등도 전시할 예정이다. 강화된 라인업을 통해 연평균 40% 수준의 빠른 성장세를 보이는 중국 SUV 시장에 적극 대응한다는 게 회사 설명이다.

티볼리 에어는 지난 3월 국내 판매를 시작한 신차다. 인기 SUV 티볼리의 확장형으로, 소형 SUV의 감각적인 디자인을 이어가면서도 적재공간을 넓혀 실용성을 높였다. 적재공간은 720ℓ로 시트를 다 접으며 최대 1,440ℓ까지 확보 가능하다.

쌍용차는 "베이징모터쇼를 통해 전략 제품인 티볼리 에어를 투입한다"며 "중국 시장에서 브랜드 이미지를 제고하는 한편 현지 제품 라인업을 강화하리라 기대한다"고 전했다.

 

목록보기